티스토리 뷰















대충대충 파스타입니다;;
그래도....... 머릿속은~ 알리올리오란 느낌으로 만들었습니다 (-_-);;


제대로 하자면.. 마늘도 다진마늘보단 저며서.. 자르고~
고추도..페페론치노 란 고추로.. 하지만 얼려놓은 빨간고추로 대체~
ㅋㅋㅋㅋ

그래도 맛은 ..... 제 입맛엔 괜찮슴돠~
갈릭향에 바질대신뿌린 로즈마리까지~~

아주 간단한 레시피로 알려진 알리올리오

올리브오일에 마늘, 페페론치노, 바질만 있음 되지요
소량의 육수랑 말입니다~ +_+

전.. 육수도 없고하니.. 파스타 삶으면서.. 크림스프 쪼꼼넣어서 삶았습니다.
그리고 그 물을 좀 따라놓고..
다진마늘, 붉은고추 볶고~ 면 볶으면서 그 물을 넣었지요
그리고 로즈마리를 넣었구요

요요~ 파스타는 쪼꼼 식으면 완전 맛나는.. 크크..
고소하면서도 담백하다랄까요~ 냠냠.. 올리브오일~ 아잉~~*

ㅎ ㅏ...... 양군님도 저녁약속 있으시다하고...
배는 완전 고픈데... 정말 맛난걸 먹고싶은데!!!!

밥차려먹기 귀찮아.. 이거 해먹었는데.. 이게 더 귀찮은것이었을까요~?;;;
그래도... 시간은 라면 끓이는 시간이랑 비슷하답니다; 하하..

서아님 초저녁잠 재워놓고~ 만들고 먹는사이 깨셨지요~~
먹고 설겆이하고~~
지금은 바운서에 앉아.. 제 옆에서 꽁시랑 꽁시랑 놀고 계십니다~ ㅋㅋㅋ


어어.. 이제 놀아달라고.. 막 애교를;;;
포스팅은 그만해야겠네요~~


'맛있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두부강정  (3) 2012.05.17
오랜만에 생두구입  (6) 2012.02.19
크라상 냉동생지  (10) 2012.01.04
내멋대로 파스타 - 알리올리오  (10) 2011.12.08
집에서 만든 샌드위치  (10) 2011.11.14
양쉐프의 스테이크~  (8) 2011.10.23
양쉡의 해물파전!!  (6) 2011.08.07
댓글
  • 프로필사진 도플파란 ㅋㅋㅋ 저도 먹고 싶어요..ㅎㅎ 모모양은 잘 지내고 있나여??ㅎㅎ
    2011.12.08 20:48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모모는 캣타워에서 털복숭이가 되어 지낸답니다.
    볼때마다.. "널 관리해야하는데... 어쩌면 좋냐~~" 이런다죠 ㅠㅠ
    양군님이 겨울이 지날때까지 안된다네요.. 아왜에~~~ 제발 모모좀 집안에 들여놓자해도..
    안된데요~ ㅠ_ㅠ...여전히 베란다에서 잘 지내긴 한답니다 ㅠㅠ
    2011.12.09 12:20 신고
  • 프로필사진 바퀴철학 알리오올리오...가장 레시피가 간편한 파스타인데,제가 만들 때는 토마토 스파게티보다 어렵더라구요.
    마늘이 항상 타요...ㅠ
    레스토랑에서 주방장의 솜시를 알고 싶으면 알리오올리오를 주문하라는 말이 있던데,그게 사실인가봐요.
    2011.12.08 21:04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저도 처음할땐 마늘을 홀라당~!!! 태워버렸습니다~ 히히히
    팬에 올리브유를 두르고 열이 많이 오르기전에 마늘과 고추투하!!! 그리고 팬을 불위에서 떨어트려서 볶았더니 괜찮더라구요~
    그냥 팬 열기로만.. 그리고 면 넣고 두어번 휘휘~ 볶은후 면삶은물(육수가 없어서;;;)을 넣고 한차례 더 볶으니깐 괜찮더라구요~ ^^ 헤헤..
    2011.12.09 12:22 신고
  • 프로필사진 t min 맛있어 보여요~ ^^ 2011.12.08 22:07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고맙습니다~ 다른분들은 모르겠지만.. 일단 제 입맛엔 맞았네요 ^^:; 흐흐 2011.12.09 12:22 신고
  • 프로필사진 숭ㅇㅣ 역시..마녀님이십니다.....
    이게...라면 끓이는 시간이랑 비슷하시다니.......
    전 전에 밖에서 파는 소스에 스파게티 할려고 했더니......어후....
    저도 한입만.......어찌 안될까요???
    ㅎ ㅏ......
    나가서 사먹기는 좀 글구...밖에서 파는 인스턴트 스파게티라도 사와서 전자랜지에 돌려 먹어야겠어요 ㅠㅠ
    2011.12.10 08:42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요즘 밖에서 먹는 파스타.. 너무 비싸드라구요~
    원채 가격이 다들 오르다보니.. ㅎ ㅏ.. 솔직히 이걸 사먹느니.. 그냥 다른곳에가서 이것저것.. 이라며 가격 따지게 되는.. 주부님이 되버린 ㅠ_ㅠ..
    가난한 저로써는.. 이 방법밖에;;;...
    생각보다 쉽답니다~~ 비록.. 지난번 남편 친구님 부부가 왔을땐... 소금간과 고추양을 조절못해서 베려버렸지만;; 하하하하~~
    뭐~ 그래도 간편하니 먹을수있답니다~ 'ㅁ')b
    2011.12.11 09:08 신고
  • 프로필사진 알리올리오??? 이거 다 뿔고.. 기름 범벅에 맛없어 보이는데요 2012.03.12 16:38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드시라고도 안했는걸요모...ㅎㅎ 그리고...내멋대로 파스타잖아요~? ^^ㅋㅋ 2012.03.13 00:24 신고
댓글쓰기 폼
Total
1,325,118
Today
29
Yesterday
46
«   2018/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