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소소한이야기

상처

백작마녀 2010.02.20 23:44










오른손 가운데 손가락 손끝을 베여 버렸습니다.
피는 뚝뚝 떨어지는데 지혈도 안되고.. 쓰라리고..

.."손가락이 안 잘렸잖아.. 이쯤은 아픈게 아니잖아.." 라고
위로도 해보고 마음도 다스리지만.. 아픈건 어쩔 수 없더군요;;


그래도 다급히 부른 목소리에
놀란 표정으로 양군님이 지혈도... 약도 발라 주셨습니다.
"안아프다.. 안아프다.." 혼자 중얼거리자
양군님은.. "아프겠네.. 많이 쓰라리겠네"
(그래도.. 뭘까요.. 그 말이 더 위로가 되더군요;;)

차마 소독할 땐 따가와서 쭈구리고 앉아서 보지도 못한 손가락이지만..
요렇게 반창고 붙여놓으니.. 이젠 통증이 덜합니다.

고작.. 살점 쪼매 떨어져나간건데..
이렇게 아프다니 말이죠..


.
.

그래도 다행입니다.
혼자가 아닌.. 곁에 그분이 계셔서..






'소소한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Itazura Coin Bank [저금통]  (24) 2010.04.02
곁에 있다  (6) 2010.03.02
비스켓 & 커피한잔  (8) 2010.02.26
상처  (12) 2010.02.20
괴혼온라인..  (17) 2010.02.14
어쩌면...  (8) 2010.02.11
흠.. 어쩌죠? ㅡ.ㅡ;;;  (14) 2010.02.05
TAG
,
댓글
  • 프로필사진 랄라라 아흑...글만 봐도 막 쓰라린 느낌이 전달돼여~~
    아플때 옆에 누가 있다는건 참 큰 위로가 됩니다....증말..
    그래욧!! 저 혼자 살아여 ㅠㅠ

    오른손이라 한동안 많이 불편하시겠어요.
    손만큼 다치면 불편한게 또 없어놔서;;
    요리할 때, 씻을 때..등등
    얼른 상처가 아물어야할텐데...
    2010.02.21 05:15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흐.. 그래도 하룻동안 물안닿고 했더니.. 많이 좋아졌어요~
    어제저녁부터 반창고도 떼어버렸습니다~
    훠.. 뭔가 시원한 느낌;;;.. ㅠㅠ 그저 손사락 하난데 말이죠;;
    2010.02.23 10:17 신고
  • 프로필사진 숭ㅇㅣ 엄휘......많이 다치신거 아니면 좋겠습니다...
    역시나.......아프고 다치고 힘들땐 가족뿐이 없죠....
    왠지 마녀님 아프신만큼 양군님도 아파하실것같은...
    여튼 부럽습니다.... 양군님 같은 분이 곁에 계신것이....

    상처 덧나지 않고 빨리 새살이 올라왔으면 좋겠습니다.
    2010.02.21 06:35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손꾸락하나도 이런데.. 후.. 정말 다치지 말아야해요 = _ =;; 2010.02.23 10:18 신고
  • 프로필사진 [버섯돌이] 앗! 조심하셨어야죠! ㅜ_ㅜ
    빨리 나으시길 바래요. ^^
    2010.02.21 18:03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고맙습니다 ^^ 흐흐.. 이젠 많이 좋네요~ 2010.02.23 10:19 신고
  • 프로필사진 로엔그린 아효. 어쩌다 그러셨습니까 ㅠㅠ
    반창고 꼭 붙이시고, 덧나지 않게 하시길 ~

    그리고 앞으로는 조심하셔요 ㅠㅠ
    2010.02.22 08:50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그르니깐;; 너무 덜렁댔나봐~
    엔도 다치지마러~ 손꾸락 하나도.. 소름끼치게 아프더라 ㅠㅠ
    2010.02.23 10:20 신고
  • 프로필사진 黃새나리 헉...;;; 어쩌다가....;;;
    저도 혼자 있으면서 저럴때 많은데...
    저럴때마다 참... 괜히 속상한...ㅠ.ㅠ

    얼마전엔 오른쪽 세번째 손가락이 저랬어요..
    근데 자꾸 물이 닿으니... 낫지는 않고 자꾸 덧나더라구요...ㅠ.ㅠ
    그래서 그냥 반창고를 떼버렸는데... 또 피가 나버려서....
    한동안 고생하다 오늘 좀 나아졌어요...
    마녀님도 늘 조심하세요... 덧나면 정말...ㅠ.ㅠ
    2010.02.22 12:38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저런저런... 후.. 그러게요 그렇게 덧나면.. 후..
    많이 아프셨겠어요~ 으짜다가 ㅠㅠ... 어여 곁에 누굴 둬야!!
    가끔 혼자있을때 그렇게 다치면.. 고양이를 보면서...
    "느그들은 밥먹고 므하니! 언니좀 안돕고!!" 막 그러던 기억이;; = _=);; ㅎ ㅏ..
    2010.02.23 10:21 신고
  • 프로필사진 moolgogi 많이 아팠겠어요~
    끝부분이 아프다더라고..손가락끝 발가락끝 코끝 이런곳이 많이 아프다던데..
    소름이 좌~악...

    남편의 존재가 확실히 느껴졌겠는데요?ㅎㅎ
    소중한~ㅋㅋ

    (글고 사진에서 옆에 손가락까지 같이 보여줘서 고마워용 ㅋ ㅋ)
    2010.02.22 17:57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엇! 언니~~ 정말.. 참 고맙더라고요~ ^^ 하하..
    정말 혼자있을때 다치지 않아서.. 참 다행이다 싶었던..
    언냐도 조심하세요! 'ㅁ'!!
    2010.02.23 10:27 신고
댓글쓰기 폼
Total
1,345,467
Today
11
Yesterday
35
«   2019/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