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고양이 이야기

추워요 추워~ *

백작마녀 2010.01.13 23:16







어제
제사 다 마치고 집에 들어가는길..
눈이 1시간만에 와버려서 길을 얼려버렸습니다.
양군님하고 천천히 집에 갔었죠
(안전운전!)
(감속운행!)











그리고..
그이후 눈은 더 많이 오진 않은듯 하더라고요
하지만.. 길이 얼어서.. =_= 빙판길~ 이 되버렸죠


서울은 오늘 체감온다가.. 영하 20도가 넘었다죠
후.. 전주는 뭐.. 그래도 남쪽이라고 그정도는 아니었지만
춥기는 매 한가지였답니다 ㅠㅠ











아침에 청소한차례하고 냐옹씨들 상황점검하면
꼭 이렇게 침대이불속에 들어가있죠



"난 네가 누군지 알고있다!!"









모모씨!!

양군님이 털을 홀라당 밀어버려서..
밤에 잘때도 발아래 이불속으로 들어온답니다










이쯤하면 나올법도 한데..











이불을 들추고 사진을 찍어도
절대 안나오는 저 꿋꿋함;;




...



반면 털 안 밀은 마군은..












창가앞.. 시크하게 앉아있습니다









가끔 저런표정으로
귀여운척 할때면.. 정말.. ㅡ.ㅡ;;
후... 뭐랄까.. 난감하다랄까;;









까칠하고 시크하긴 하지만
제법 애교도 부리고~
우앙~하며 울어주는;;
 사랑스런 마군입니다



'고양이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느 흐린날  (14) 2010.02.09
Grooming...  (8) 2010.02.05
욕심쟁이 하얀 고양이  (8) 2010.01.18
추워요 추워~ *  (8) 2010.01.13
똥싸는 고양이.. =_=;  (15) 2009.12.23
날 괴롭히지 말아요~  (10) 2009.12.07
마군의 근황..  (10) 2009.12.01
댓글
  • 프로필사진 랄라라 제사 지내세요?
    마녀님 기독교인걸로 아는데...
    양군님 집안이 기독교가 아닌신건지..
    기독교식 제사를 지내시는건지^^;;

    저 서울 살아요^^
    서울도 증말 추웠지효.
    아..서울 산지 꽤 되는데 정말 가장 추운..
    기상청도 매번 알려주긴 하지만 ㅋㅋ
    이렇게 추운데 냐옹씨들도 엄청 추울테져.

    마군이도 애교를 떠나봐여? ㅋㅋㅋ
    전혀 안 떨것 처럼 무뚝뚝함이 매력인 것 같은데..
    하기사 냐옹인데 애교는 필수죠? ^^

    마녀님도 옷 따뜻하게 입으시고...아흑..
    내일..아니 오늘은 또 제일 춥다는데...너무 추워여~~
    마녀님 집도 보온이 잘 안된다고 방송에서 말씀하신거 몇 번 들어서..
    잘 지은 집은 겨울에 따뜻하고 여름에 정말 시원하던데 그런집 만나는건 정말 행운이 따라야..
    감기 늘~조심~조심~
    2010.01.14 01:00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양군님은 기독교가 아니에요~ ^^
    제사..글쎄요 관습일뿐 종교적 의미에 크게 부여하지 않는편이라.. 믿고 안믿고의 차이겠죠? ~ 크흐..
    날씨는 그나마 이제 주말 다가와서 그런가.. 슬슬 풀리는것 같아요
    서울.. 우오~~~ 엄청 춥다던데.. 감기조심하세요!!!!
    울 마군씨는.. 나름 애교가 강한 남자랍니다 *(-_ -)* 아하하하;;
    2010.01.14 22:22 신고
  • 프로필사진 숭ㅇㅣ 좀 심하게 춥웠어요 ㅠㅠ

    마군...
    역시 시크하게 ㅎㅎㅎ
    ㅎㅎㅎㅎㅎ

    마군아...원래대로 해 ㅋㅋㅋㅋ

    모모는....
    음..............

    마녀님 추울까봐 미리 가서 자리 덥혀두는게 아닐까 싶은.....
    ㅎㅎㅎㅎ
    확대해석이죠....

    마녀님 감기 안걸리게 조심하시고요!!!

    세침한 모모...완전 귀엽다는 ㅎㅎㅎ
    2010.01.14 01:37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절.대. 전 그렇게 착한 주인님이 못되서
    이불을 덮어준다던가.. 그러지 않아요 ㅡ.ㅡ;;;
    이불을 확~ 걷어버리면 모를까~ 히히.. 이불은 털어줘야 하거든요 *(-_ -)*
    가끔 이불을 걷었는데도 그 큰 궁딩이 안치우고 버티고 앉아있는 모모양에게는..
    양해를 구하며.. 이불을 걷기도 한답니다 "언니 정말 이불 걷는다!" 하고 말이죠~^^;;
    집이 많이 추운게 미안할뿐입니다 ㅠㅠ 이사를 가던지 해야지원..
    2010.01.14 22:26 신고
  • 프로필사진 [버섯돌이] 매우 따뜻해 보이는 이불!!!
    고양이의 심정이 이해가 가요. ^^;;
    2010.01.14 14:01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아침엔 더더욱 나오기 싫은 이불속!!! 이지요.. 흐흐..; 2010.01.14 22:26 신고
  • 프로필사진 黃새나리 저희집은 난방을 안 하는지라... 한파라도 오면 집안도 정말정말 추워요...ㅠ.ㅠ
    올해는 장갑을 어디다 뒀는지 장갑도 없어가지고 더 심해진 수족냉증...;;
    이 글을 쓰고 있는 지금도 손 시려워 죽겠어요..ㅠ.ㅠ
    2010.01.15 22:26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_=); 오늘인가.. 어제인가..
    수족냉증, 손발저림에 대한 기사를 보면서
    젤먼저 새나리님이 생각나버렸답니다~ =_=;;
    역시.. 고생하시는군요 ㅠㅠ
    2010.01.15 23:27 신고
댓글쓰기 폼
Total
1,334,200
Today
30
Yesterday
38
«   2019/04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