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지지계곡을 가서 알게되었다.

"아~ 사람들이 이래서 지직계곡 지지계곡 이야기를 했구나.." 하고 말이지!

전주기온 35도 체감온도는 숨이 턱턱 막힐정도...

그런데... 지지계곡쪽 도로는 24도

거기에 더 아래로 계곡으로 내려가는데..

냉기가 폴폴 느껴진다...

 

흠... 물놀이할수있을까?!! 했는데...

물에 들어가니 완전 완전완전완전완전 차갑다 ㅠ_ㅠ

 

서아는 들어가자마자 "꺄악~꺄악~~"

그래서 물놀이를 한번 몸담그고 햇볕을 찾아다니며 놀았던...

나도 그 온도를 느끼고파서.. 스노클링쓰고 잠수했더니..

헐......

 

진짜 겨울에 물에 들어가면 이럴까?;;;; 싶을만큼

얼굴이 얼어버리는 느낌이다.

 

양군은 여긴춥지만... 집은 덥겠지?? 하며... 이야기하는데....

말해머해~"당근덥지!!" ㅎㅎㅎㅎ

'여행속 이야기 > - 드라이브'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전북계곡] 전북장수 지지계곡  (0) 2019.09.04
곡성 기차마을  (0) 2018.03.20
소양 오스갤러리  (12) 2012.10.20
익산 화석박물관  (0) 2012.10.06
익산 왕궁 늘푸른수목원  (1) 2012.10.06
전주수목원 "깡총깡총 토끼"  (0) 2012.09.15
전주 상관 편백나무 숲  (4) 2012.08.19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1,347,405
Today
6
Yesterday
29
«   2019/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