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이.. 벌써 이렇게 지났네요..
6월 24일밤이었던가요? 던킨먹고싶다고 포스팅했는데..
정말.. 그날 저녁.. 너무나 던킨생각에.. 담날 병원가서 검사받을때..
양군님 퇴근시간 맞춰서 객사쪽 던킨에서
먼치킨에 음료 하나 하고~ 병원가야지~~~ 했는데..

25일 새벽부터 뱃속의 요상한 느낌..
그리고.. 진통이 오고~ 25일 밤 10시반에 서아가 태어났지요~ ^^;;

그날 아가 태어나기전 분만실에서도..
"던킨도넛 먹고싶다.." 했고, 서아태어나고 담날.. 양군님이
던킨도넛 사올까? 하시더군요~ ㅎㅎㅎㅎ

그런데 참 희안한게.. 아가 태어나니.. 초딩입맛이 훅~ 사라지더라구요
임신했을때만해도 ... 도넛을 싸악~ 쓸어버리고 싶었다죠;;
그런데 출산과함께.. 별루 생각이 안나더군요~ ㅋㅋ

오늘 서아 B형간염 3차 맞고~ 집에 돌아오는길..
양군님이 보건소까지 델꼬 갔다가  돌아오는길.. 던킨가자고 하시더라구요~
/'ㅁ')/ 오예!~
ㅎㅎㅎㅎ

왠지 매장에 들어서자마자.. 그냥.. 그날 생각이 훅훅 났습니다 ㅎㅎㅎ

촐근길 간혹 사먹던 먼치킨과 커피한잔..
오늘도 먼치킨은 사서.. 집에 오는길에 냐곰냐곰 먹고 2개 남았네요
그리고 가끔 먹는 카카오허니딥과 처음 먹는..카페모카롤 ㅎㅎ
전.. 먼치킨과 카카오허니딥만 사랑했답니다;; 하하..


ㅇ ㅏ~ 오랜만에 좋네요..
던킨 가고싶었던 그날엔 배만 불룩~ 했었는데..
이젠 꼬꼬마가 옆에서 손을 휘저으며 엄마가 뭘하면 같이 하려는듯
하나하나 간섭하기 시작하고 궁금해하네요~

아차.
모모는... 그 이후로.. 계속 베란다에서.. ㅜ _ㅜ)-' 지못미..
젤 큰 환경과 생활의 변화는.. 어쩜 모모가 가장 클지도 모르겠네요..

(ㅠ_ㅠ) 크흡

'소소한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도 이제 스마트으~!  (14) 2012.01.18
나연이의 첫생일~*  (6) 2012.01.12
새벽에 눈밟기~  (6) 2012.01.04
벌써지난 6개월..  (8) 2011.12.29
코스트코  (6) 2011.12.18
한국인이 피곤한 이유  (10) 2011.12.14
12월의 저녁  (14) 2011.12.13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도플파란 2011.12.29 15:3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헉... 제가 좋아하는 던킨의 도넛의 종류네요..ㅠㅠㅠ 던킨가면 저거는 꼭 먹어요...ㅠㅠㅠ

  2. 숭ㅇㅣ 2011.12.29 21:2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ㅎ ㅏ ㅎ ㅏ ㅎ ㅏ....던킨이군요........
    전 개인적으론 츄이스티가 좋긴 하지만...카카오 허니딥도.....땡기네요 ㅎㅎㅎ
    저기에 드립커피나 아메리카노 한잔이....ㅎㅎㅎㅎ

  3. azis 2011.12.30 08:5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이제 내일이면 올해도 끝.
    시간이 훅훅 가버리네 ㅠㅠ

    아, 도넛 땡긴다 ㅎㅎㅎ

    올해도 수고했어 ^_^

    복 많이 먹고, 서아도 이쁘고 건강하게 자랐으면 좋겠다 :)

    • 백작마녀 2011.12.30 09:0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오라버니 고마워용~~ ㅎㅎ..
      정말 한해.. 금방이네요... 아가도 빨리크고.. 낳아놓으면.. 금방이라던 어른들말씀.. 틀린게 없는것같아요~
      오라버니도 새해복많이 받으시구~ 올한해 마무리도 즐겁게 하세요~ ^^

  4. 黃새나리 2011.12.30 15:2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이렇게 또 한 해가 지나가네요...^^
    요 며칠동안 마음 한쪽으로 참 여러가지 생각이 많이 교차했는데...
    새해부터는 또 야간근무를 하게 되어서.. 참 많이 힘드네요.
    오늘하고 내일까지 주간 하고.. 또 1/1부터 3일까지 야간으로 근무하고...
    정말 힘들어요...ㅋㅋㅋㅋㅋ
    마녀님도 올해 정말 수고 많이 하셨습니다...^^

    • 백작마녀 2011.12.30 21:4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새해를 회사에서 맞이하시는군요...
      힘드시겠지만... 제가 보기엔 정말 부지런히 달려가시는듯 해요
      올해도 고생많으셨어요~~
      새해는 지금보다 더 즐거운일들이 많으시길 빌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