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갤노트로 촬영한 것입니다.

 

 

 

 

 

올해도 전주에서 가까운(?)  동상계곡으로 갔습니다.

지난달 어머니랑 드라이브로 갔었는데.. 두번째네요

 

어제 비온 뒤 갔더니 지난번과는 확연히 다를만큼 물도 많고 맑습니다.

여름이 덥고 습해서 싫긴하지만.... 요런 시원한 계곡물에 발담글 수 있는 때가

여름이라서.. 여름이 마냥 싫지만은 않네요~~ ㅎㅎㅎ

 

 

/-ㅁ-)/ 어서와라 휴가여~~!!!

 

 

동상계곡에서 물놀이  : 2010년  http://soruy.tistory.com/1254

                                2009년  http://soruy.tistory.com/1068

 

'사진속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추석  (1) 2012.09.30
반가운 소나기..  (2) 2012.08.08
김제심포항&능제저수지  (6) 2012.07.16
비 갠 후 동상계곡  (12) 2012.07.02
오후...  (4) 2012.04.22
와~~~ 눈이다!  (6) 2011.12.12
2011년 12월..첫눈  (4) 2011.12.09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도플파란 2012.07.02 06:5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계곡물에 발 담그어본지가 기억도 안나요..ㅠ

  2. 김명철 2012.07.03 06:3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여기 가족단위로 딱좋은데요? 평상대여랑 음식시켜먹을 식당도있나요? 네비로 찾아갈려면 어딜찍고 가야되나요?? 꼭좀 알려주세요^^

    • 백작마녀 2012.07.03 14:0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도로변이라 정확한 주소는 모르구요 지도로 보니 "완주동상초등학교" 를 기준으로 그 도로를 쭉 타고 올라가시면 되요.. 지도상에선 "용연천" 동상주천로를 따라 가시면 간이 화장실에 주차장이 있는곳이 보이실꺼에요 [편암교] 가기전에요. 그 아래로 내려갈수있는 계곡길이 있구요~ (계단으로 잘 다져놓진 않았습니다~) 그곳엔 평상이 있는데 평상은 성수기라 그런가 2만원이더라구요. 돗자리 피고 놀수있는곳도 있으니 요리저리 잘 살펴보시면 많이 있답니다 ^^ 그 주차장이 아니라하더라도 주차장 가기전에 작은 샛길쪽에 내려가셔도 좋습니다~ ^^

  3. 김명철 2012.07.03 17:3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친절한 답변 감사해요..
    올 여름 장소를 어디로 잡아야하나 고민했는데.. 여기가 딱인거 같네요.. 거리도 가깝고 물도 좋네요^^

  4. 노종현 2012.07.07 18:5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오랜만에 방문이네요 ^-^)
    잘 지내셨나요? 헤헤 더위는 계곡에서 씻고오셨나봐요

    • 백작마녀 2012.07.09 00:1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좋은 동네에 살다보니.. 요런 호강을 한답니다
      잘지내시죠?~! 날이 점점 더워지네요..무기력감이 늘어날 수 있는 요즘.. 기운내시면서 좋은하루되시길 빌어요 ~ ^^

  5. 심연의 숲 2012.07.09 00:4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사과머리!!!!!!

    언제나... '난 여자아이라고!!!' 하는 아이템은 빠지지 않는군요...

    이젠 그런 아이템 없이도 제법 숙녀티가 나는거 같은데요...^^

  6. 이뿐공주 2012.08.15 19:3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언니 잘 지내시죠?^^
    저두 이쁜 딸 낳았는데... 어머 울딸이랑 토끼띠 동갑이네요~~
    서아 이름도 이쁘고 서아가 언니를 많이 닮았어여 ㅋㅋㅋㅋㅋ

    • 백작마녀 2012.08.19 01:5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나.. 이뿐공주님이 기억이 날듯말듯하네요..^^;;
      어쩌면 좋아요.. 기억력이 이모양..흐흐.. 그래도 이렇게 찾아와주셔서 고맙습니다.
      이뿐공주님도 토깽이아가라니!!! 더더 반가운데요? ^^ 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