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소소한이야기

12월의 저녁

백작마녀 2011.12.13 21:02













저녁 준비하기전.. 모모양의 모습입니다.
울 모모... 완전 찬밥됐지요.. ㅠ_ㅠ

어서빨리 집안으로 들이고 싶은데....
영~~~~~~~~ 양군님이   허락을 안합니다.. ㅜ0 ㅜ..





오늘 저녁 메뉴는 뜨끈한.. 뚝배기 불고기
오랜만에 먹으니 좋더군요~ ㅎ ㅏ...



점점 싸늘해져가고 있습니다.
옷도 단디 입어야 하는 계절!

'소소한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벌써지난 6개월..  (8) 2011.12.29
코스트코  (6) 2011.12.18
한국인이 피곤한 이유  (10) 2011.12.14
12월의 저녁  (14) 2011.12.13
알랍 커피번~*  (10) 2011.12.06
고마워요 서방~*  (6) 2011.12.05
이젠겨울...  (8) 2011.12.02
댓글
  • 프로필사진 비밀댓글입니다 2011.12.13 21:43
  • 프로필사진 도플파란 힛~~~!! 모모양이다..ㅋㅋㅋ 오랜만에 사진으로 보니까.. 왜이리 웃음이 나는지..ㅋㅋ고귀한(?) 모모인가..ㅎㅎ
    아무튼 오랜만에 봐서 반가워용...ㅋㅋㅋ
    2011.12.13 23:39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ㅋㅋㅋㅋ 고귀한..보단.. 안쓰런 모모랍니다 ㅠ_ㅠ 2011.12.14 10:42 신고
  • 프로필사진 지원맘 도대체 못하는 음식이뭐냐 친구~~!!양군오라비 복두많지... 울신랑은 낼쉰대서 아침에 먹을께 정말 읍길래 진짜간만에 된장찌개끓여놨더니 완전맛나겠다구 신나하는데 그모습보니 참...--;; 집에서 밥을먹어야해주지머.... 암튼 부러우이~~~^^;;; 2011.12.14 01:22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믈~ 부러워..;;.. 쟈기도 하면 되징~
    난 매일같이 집에서 식사를 하니깐.. 매일매일..
    뭘할까 완전 고민..~ ;ㅁ;
    2011.12.14 10:43 신고
  • 프로필사진 숭ㅇㅣ ㅎㅎㅎ 모모양은 언제봐도 참...예쁘네요 폭신 폭신하니...
    양군님께서 모모를 집으로 들이지 않는건...서아가 혹시 알러지 같은게 생기지 않을까 그래서 그런거 아닐까요?
    서아는 아직 면역력이 약하잖아요!!!

    ㅎㅎㅎㅎㅎㅎㅎ
    요즘같이 좀 추을때는 역시 뜨근한게....좋은것 같아요..
    어제 오늘 집안이 좀 추워서 그런지 배가 좀 아프긴 한데...
    (스..슬마..또 입원해야 하는건 아닌가 걱정은 됩니다)
    뭐....추워서 그런거겠죠...
    뜨끈한 국물 먹으면 좀 나아질려나 싶기도 하고 ㅎㅎㅎㅎㅎㅎ
    2011.12.14 10:34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아무래도 털때문에 그런것같기도 하고..
    또 모모화장실이 베란다에 있는데... 그럴려면 문을 열어놔야해서.. 집이 추워진다고 안된다고 하네요
    그런데.. 화장실은 핑계인것같고...
    (모모는 겨울에 문닫아놓으면.. 화장실 가고싶음 문열어달라고 문앞에서 울거든요)
    털때문인것같아요~ㅎ ㅏ...
    그나저나...입원은안됩니다~~ ㅠ_ㅠ어흡..
    체력보강을 해야하는 허름숭이님~~~~!!! 너무 뭐든 무리말아요~
    2011.12.14 10:45 신고
  • 프로필사진 숭ㅇㅣ 하지만....청냥님 블로그 보고는....
    부산에 놀러가고 싶어졌다죠 ㅠㅠ

    에효...
    2011.12.14 10:48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전 어제 티비보다가... 부산맛집중에 9500원에 푸짐한 한상분식집을 봤습니다............... 당장 달려가고싶던..-"-;;
    청냥씨 블로그 놀러가봐야겠네요 ㅎㅎㅎ
    2011.12.14 18:04 신고
  • 프로필사진 심연의 숲 모모는 잘 지내는거 같네요....ㅋㅋㅋ
    마군은??? 마군도 잘 지내겠죠????

    그나저나 저... 불고기 뚝배기..... 밥에 쓱쓱... 맛나겠다... ;ㅁ;
    2011.12.15 03:45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마군은.. 염소농장에서 염소들이랑 뛰놀면서 잘지낸다더라구요~
    모모는.................. 애정이 그리운것같아보여요~ ;ㅁ;
    2011.12.15 12:19 신고
  • 프로필사진 랄라라^^ 모모라고 말씀 안 해주셨음 몰랐을지도...으흙
    우리 모모 털이 북실하니 딴 애 같구나햐~~
    아무래도 서아가 좀 더 자라야 집안에 들어올 수 있는 모양이네요 ㅠㅠ
    뚝불...너무 맛있어 뵙니다...ㅠㅠ
    2011.12.22 14:22 신고
  • 프로필사진 +깡통+ 지금쯤.. 모모 사진 올라 왔을라나? 하며 들렀습니다.
    도도한 모모...
    베란다에서 지내도 그 품위는 아직 그대로인데요?
    냥이들의 자기 관리는 정말 100점 만점 인듯 합니다.

    ^^.. 한해 마무리할 시기네요.
    2011 잘 마무리 하셔요..
    2011.12.28 17:50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고맙습니다~~ 올해 또 이렇게 지나가네요~
    가족도 생기고 말이죠.. 통님네도 시끌시끌하시겠죠? ㅎㅎ
    연말 마무리 즐겁게 하세요~!
    2011.12.29 13:51 신고
댓글쓰기 폼
Total
1,325,118
Today
29
Yesterday
46
«   2018/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