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맛있는 이야기

떡볶이와 김말이튀김!

백작마녀 2011.04.01 16:07



요즘... 참 뭐 사먹기 겁납니다.
떡볶이 1인분에 3천원 (양도 안늘었음서..가격만.. ㅠㅠ)
튀김 1인분에도 3천원.. (세상에 5개가 말이죠!!! 후...)
그래서.. 해먹습니다 -_-! 이거원..


튀김중에 김말이가 먹고싶어서.. 김말이 사러 가려다가..
주머니사정이 무서워서 그돈으로 과일사지.. 란 생각에
있는 재료로 만들어봤습니다






원래 야채를 먼저 볶는게 좋습니다.
전 귀찮아서.. 같이했는데.. 역시 야채를 먼저 볶고,
삶은 당면을 섞어서 한번더 볶아주는게 좋을 것 같아요
(당면이 팬에 눌러붙을 수 있거든요~전 살짝 물을 넣었습니다)
간은 소금간만 했습니다.

그리고 김한장을 4등분해서 젓가락으로 볶은 당면을 집어서...  또로록~ 말아주고..
마지막 끝부분에 튀김가루옷을 손가락으로 콕 찍어 꼭 밥알붙이 듯  뭍혀줍니다






튀김가루옷을 뭍혀서 예열된 기름에 튀겨주면 끝!
점심으로 떡볶이랑 김말이를 먹으려고.. 4개만 튀겼네요
히히~
나머지는 내일 양군님 해드려야죵! +_+






잘 튀겨졌답니다~ 향도 고소~ 하고..
김말이를 많이 좋아하진 않지만..
그래도 먹고싶었던 터라.. 만족합니다!! ^^






떡볶이는 일부러 국물이 많게 했어요
왠지.. 이렇게 오늘은 먹고 싶더군요...
가래떡을 8조각 내고, 삶은계란1개에..
 고추장, 고춧가루, 맛선생, 흑설탕, 물엿조금 넣고..
뽀글뽀글 끓이지요... 야채는 양배추, 당근, 대파를 넣었습니다.


뭐니뭐니해도 튀김은 떡볶이 국물에 찍어먹는 맛!
ㅎ ㅏ~ 완전 배가 빵빵합니다.


가끔 생각합니다..
요리를 할 줄 아는게 복인가... 저주인가.. =_=;;
이거 .. 혼자 너무 잘 해먹는게 아닌가 싶기도 하고 말이죠 .. ㅜ_ㅜ


양군님 생각하면... 뭐.. 못하는것보단 나은걸까요?;;;







오늘도.. 고양이들 앞에 앉혀놓고~ 혼자 맛나게 먹었습니다
계속쳐다볼때면... 하나 입가까이 갖다주면.. 냄새만 맡네요~
역시.. 이녀석들은 이런게 싫은가봐요~
오로직 닭!..-_-;;


'맛있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주말 저녁은 양군님이 요리사~*  (12) 2011.05.23
애슐리W [전주객사점 -런치-]  (17) 2011.05.13
주말엔 맛나게 먹기! (캘리포니아롤)  (10) 2011.04.24
떡볶이와 김말이튀김!  (16) 2011.04.01
네슬레 카로  (16) 2011.03.19
호박죽  (8) 2011.03.14
백설기  (8) 2011.03.14
댓글
댓글쓰기 폼
Total
1,337,398
Today
53
Yesterday
55
«   2019/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