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아침에 자고 있는 두 녀석을 보고 고민했습니다
"누가 누구지? -_-;;;;"
하지만.. 호리병몸매인 모모는.. 궁뎅이가 크니깐
카페트에서 자고 있는 녀석이구나!!! 했다죠~ ^^;; 하하..


양군님이 2010년이 다 가기전 ...
연말을 앞두고 두 녀석의 털을 쏴악~ 밀어버리셨습니다.
마군은... 양군님이 밀면..
인정사정없이 얼굴 털까지 밀어버리십니다
이번에도 역시.. (=_=);;

뭐~ 하지만.. 전보단 나은 실력이셨어요~






갈수록 고양이미용 스킬이~;;;
누구는 무면허에 그렇게 고양이 괴롭히는거 아니다~ 라곤 하지만
그래도 상처하나없이 (초반엔 찌찌도 건드렸지만) 밀어주십니다
이번 마군 컨셉은.. "슈나우쳐" 입니다 ㅡㅡ;; 하하..







그렇게 밀어서 그런가..
안그래도 개냥이 스러운 마군이.. 정말 개냥이 같았습니다.
얼굴라인은 제법 살아있어요
양군님이 "수염까지 밀려다가 참았어" 라고.. ㅠ_ㅠ;;;
그러시면 안됩니다!


최대한 이쁜 표정 잡아보려고 어르고달래고 꼬셔서 얻은 사진이네요
이녀석은 이렇게 올려다보게 하지 않으면.. 인상만 쓴다죠 ㅠㅠ
아니면 눈을 반쯤감고 세상에서 젤 불쌍하고 읍써보이는 표정을 =_=;;



어떤 모습이냐고요?





뭐 대략 이런...
마군은 세월과 함께 미간의 주름이 짙어지는 느낌이랄까요~



흐흐~
머리털을 윗통수와 옆면
그쪽을 다 밀어놓은 걸보니.. 귀가 엄청크구나.. 했습니다.
 귀의 1/3이.. 마군 머리털에 이제껏 가려졌던겝니다


그래도.. 털이 포근포근한 고양이가 좋은데.. ㅜ_ㅜ... 하..
날리는 털들을 보면 어쩔수없으니..어쩔수없죠 뭐~

(ㅜ_ㅜ)

'고양이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깊은 밤에..........  (14) 2011.04.23
이제 봄이 오려나?  (14) 2011.03.29
[동영상] 싫어!싫어!  (12) 2011.01.26
이젠 라인을 살려서~ 슝슝!  (15) 2011.01.13
세상 모르고 주무시는 중~*  (19) 2010.12.29
원하는게 있어  (10) 2010.12.21
따뜻한곳이 좋앙~♡  (12) 2010.12.14
댓글
  • 프로필사진 숭ㅇㅣ 헉 마군 사진 첨 보았을땐......
    마녀님 강아지 키우고 싶다고 하시더니 강아지 한마리 입양하셨구나 생각이..들었죠....

    역시....마군이나 모모양이나.. 털이 복실 복실하게 있는게...더 예쁘다고 생각이 듭니다..
    물론....날리는털은..어쩔수 없지만요...

    그나저나..마녀님...이제 웬만한 가계하나 차리셔도 될듯합니다...
    ㅎㅎ 고양이를 강아지로 바꾸는 기술.이라니 ㅎㅎㅎ

    ㅎ ㅏ..근데....
    맨처음 사진이요 처음 볼때는 그렇지 않았는데...
    글을 다 보고나니....
    왠지 "마녀누나 미워..."라고 하면서 살짝 토라져있는 모습이 상상이 되서요...

    ㅎ ㅏ........
    자꾸만...나비쪽을 바라보며 저도 스킬을 키울까 하는 생각이 자꾸만.........
    2011.01.13 02:06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ㅋㅋㅋㅋㅋㅋㅋㅋ 아마.. 몇번하시면.. 스킬이.. 느실겝니다!!...
    마군.. 정말 그런것같네요.. "언제까지 내 몰골을 이리 만들셈이야?" 막.. 이러는.. --);;;
    2011.01.15 00:46 신고
  • 프로필사진 숭ㅇㅣ 제 눈빛을 읽었는지 바로 도망거던데요 ㅎㅎㅎ
    하긴 제가 그런 눈빛으로 볼때는 몇가지 없으니
    목욕시키거나 병원데려가거나 말이죠 ㅎㅎㅎ
    2011.01.15 02:18 신고
  • 프로필사진 도플파란 마군의 털이 없어지다니..ㅠㅠ 불쌍한 마군...
    털이 보송보송하게 있던 마군으로 돌려 주세요..ㅠㅠ
    2011.01.13 09:11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ㅎ ㅏ.. 곧 자랄겝니다~ 곧~ = _=); 2011.01.15 00:47 신고
  • 프로필사진 로엔그린 이 이야기가 사연의 내용이었군요 ㅎㅎ
    마군..ㅜ.ㅜ 음써보이긴 하지만 슈나우져같아 정말 +_+
    털 밀어도 이쁜 냥이씨 마군 ㅎㅎㅎ
    2011.01.13 11:57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이쁜건 낭월냥이지~ 마군은... 흠.. 뭐랄까..
    흠.........뭐라 표현이 안되는.. =_=;;;;...
    그저 마초일뿐! -_-)b
    2011.01.15 00:48 신고
  • 프로필사진 랄라라^^ 오늘 마녀님 방송에서 녀석들 털 밀었다는 사연 내용 듣고 들어왔다가 댓글은 저녁에 달고 있어요.
    그땐 사진만 보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거리고 갔는데..
    글과 함께 보니깐 더 재밌네요 ^__^
    역시 스크롤 내리는 재미 ^^

    저렇게 동그랗게 누워있으니깐 진짜 어느 녀석이 모모인지, 마군인지 헛깔렸는데 마녀님 댓글보고 확실히 인지했어요 ㅋ(궁뎅이 팡팡 모모 ㅋ)
    마군이를 저렇게 올려다 보게 해서 찍어야 인상쓰는 모습이 안나오는 걸 오늘에야 알았어요 ㅋㅋㅋ
    정말 슈나우져 같아요 ㅋ
    근데 양군님 솜씨 정말 좋으셔요.
    전에 마군이 완전 싸그리 털 밀었을 때도 양군님 솜씨셨나요? 그때에 비하면 아주 매끈하게 털이 밀어진 느낌?
    이렇게 얼굴 털 싹 민 마군이도 매력있네요 ㅋ
    마녀님 말씀대로 마군이 귀가 털에 가려져..하핫;;
    저도 사진보면서 마군이 귀가 이렇게 컸나?? 이랬어요 ^^
    녀석들 사진 잘 보고 가요~~ ㅎㅎ
    2011.01.13 17:52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글쵸? 마군귀가.. 엄청 커졌답니다;;;;
    얼마전 울집에 놀러온 꼬맹이가 "토끼야?" 이랬던.. 하하하하;;
    개냥이에서 토깽이냥이가 되는.. -_-);;
    어서... 본인의 모습으로 돌아와야할텐데 말이죠..
    깔끔하고 털 안날려서 좋긴한데..
    저.. 읍써보이는 모습때문에.. ㅠ_ㅠ 어서 털이 길었으면 좋겠습니다!
    2011.01.15 00:51 신고
  • 프로필사진 신의손길 헐~ 넌 누구냐! ㅎㅎㅎ

    미용의 종결을 위해 염색까지해서 완벽한 개냥이로~ ^^);;
    2011.01.13 20:27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하핫.. 시도하고싶습니다.
    벌써.. 모모는.. 양군님이 귀에 형광펜질을.. (--);;
    절대 학대하는건 아니라는데.. 후.......... 모르겠습니다 ㅜ_ㅜ
    2011.01.15 00:52 신고
  • 프로필사진 숭ㅇㅣ ㅎ ㅏ....
    생각나버렸어요....

    양군님께서..유성매직으로....하신...
    그.... 그......

    ㅎ ㅏ.........

    백묘마군.......
    ㅋㅋㅋㅋㅋ
    2011.01.18 22:45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헉... 아닙니다!
    백묘마군은 심연님이 작년초에 포샵으로 하신거에요!

    양군님은.. 모모에게 짱구눈썹만 그렸지요..=_=);;;
    그양반.. 그렇게 무모하진 않아요;; 가끔 형광펜으로 모모귀
    끄트머리를 칠해서 피카츄 만드는 정도랄까요?
    발바닥에 얼굴그리는 등?;;;..
    그런 엄청난 낙서는 안합니다!!! ;ㅁ;!!!
    2011.01.20 10:16 신고
  • 프로필사진 +깡통+ 아 내 배꼽이얏!!!
    '슈나우쳐' 사진에서 빵 터져 버렸습니다.
    양군님... 냥이 미용실 간판 거셔도 될 실력자~ 아니십니까?
    후아~~ ^^..
    2011.02.08 21:52 신고
  • 프로필사진 백작마녀 아무래도... 자격증을 좀 취득해야하지 않을까 싶어요~~ ㅋㅋㅋㅋㅋ 2011.02.11 18:06 신고
댓글쓰기 폼
Total
1,337,396
Today
51
Yesterday
55
«   2019/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