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1일 -위도-








토요일.. 관광객들이 보입니다.



















"왜 신발을 그런걸 신고왔어~~ 조개도 많고 석화도 많으니께~ 켜가~"

인정많은 아주머니~ 운동화신은 우릴보고.. ㅎㅎㅎ ^^;;..
그러게요.. 담엔 장화가지고와서 캐봐야 겠어요 ^^











단단한 위도 해수욕장 모래











해수욕장을 지키는 파수꾼











양군님이.. 주전자에 라면을 끓여주신다고 했습니다.










오호홋!!! 대박! 'ㅁ'b
완전 맛있게 먹었답니다.
(국물도 먹기 편한 완소 주전자!)









물이 빠진 모습입니다.
물이 차기 시작하면...









숭어가 보입니다!!!










숭어! 숭어! 숭어! 숭어!!










뱃시간은 다 되가지.. 맘은 급하지
숭어는 몰려오지.. 잡긴 잡아야겠지..
홀치기 바늘은 걸려버렸지.. =_=;;


아놔.. 정말 바지 걷어 올리고 뜰망 구해서 건저 올리고 싶었습니다 ㅠㅠ



뭐.. 결국.. 숭어구경하다... 배타고 집에왔죠..
ㅜ0 ㅜ.. 아쉬워떠~~!!


하지만.. 그래도 즐겁게 보낸 위도에서의 1박2일 이었습니다 ^^




이상기온으로.. 물이 좀 차고 물살도 좀 쎘다고 합니다.
숭어는.. 아마 돌아오는 이번 주말에 많이 잡힐꺼라네요
-_-)! 위도를 또 갈까요? ;;;
아놔.. 배값.. ㅠㅠ




'여행속 이야기 > - 자유여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경주 - 포항 31번국도  (19) 2010.09.02
경주 "불국사-석굴암"  (12) 2010.09.02
경주  (12) 2010.09.02
위도 숭어낚시  (24) 2010.05.03
위도의 봄  (4) 2010.05.03
격포항 (격포-위도 배)  (4) 2010.05.03
무창포에서 대하와 전어  (14) 2009.09.22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까칠한조작가 2010.05.03 14:4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우연히 들러서 느낌있는 사진 잘 보고 갑니다

  2. azis 2010.05.03 16:1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우와.. 참 좋았겠다 ^^

  3. 숭ㅇㅣ 2010.05.03 18:0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ㅎ ㅏ 요즘에 숭어철이라.....완전 땡기는 숭어........
    그래도 즐겁게 지내셨으니 된거죠....

    저 라면 정말 꿀맛같았을거란 생각이 듭니다...
    그런데 저 숭어를 보니 제 닉인 허름숭이를 보고 숭어로 부르던 분이 생각났답니다...
    ㅎㅎㅎㅎㅎ
    그럼 제가 숭어회 먹으면..............

    • 백작마녀 2010.05.04 09:5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오모? 정말?~ ㅋㅋㅋㅋㅋ 허름숭어님;;; 하하하하
      숭어는 정말 쫄깃한... 회가~ 흡!! T ^T)!
      요때 또 지나면 못먹는다죠~ = _ = ㅎ ㅏ..

  4. 청냥 2010.05.03 18:0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ㅎ ㅏㅇ ㅏ.....여행가고 싶은 마음이 소록소록>ㅁ<

    조만간..친구가 불러서 거기나 다녀올까...생각중이에요..=- _-ㅋㅋㅋ
    그래봐야.....쇼핑이나 하러 다니겠지만..-_-ㅋㅋㅋㅋㅋㅋ
    ㅎ ㅏㅇ ㅏ....여행가고 싶어요..ㅠ _ㅠ

  5. kutberry 2010.05.04 08:5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지금은 숭어 보다 주전가 라면이 더 땡기네요 ^^

  6. 노종현 2010.05.04 15:3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 지역사회 주민의 하나로..
    마녀님의 방문을 정말정말 환영, 감사, 영광 입니다. ' ㅁ')/
    숭어철이라고 하기엔 한달쯤 늦은듯 ㅎㅎ

    • 백작마녀 2010.05.04 23:2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저도 그렇게 생각했는데...
      수온도 낮고 추웠잖아요~ = _ =);; 이상기온.. ;ㅁ;
      이번에 갔을때도 물살이 셀때를.. 뭐라하던데~_~ 뭐라드라.....................;;;
      아무튼 그래서 돌아오는 주말이 잘 잡힐꺼라더라구요~
      히히.. 전주에 살아서 그런가~ 잘 가게 되네요~ *(-_ -)* ㅎㅎ

  7. +깡통+ 2010.05.04 18:4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주전자 라면이 신선한 충격이네요!
    맛도 좋고 특히 국물을 ~~ 먹기가 편하니~

  8. 패리 2010.05.04 22:5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이시간에 사진을 보니 급으로 라면이 땡기네요 ^^;;

  9. 스너프킨 2010.05.04 23:4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군대에서 훈련 나갔다가~ 저 꽃게(?) 잡아서 라면에 삶아먹었던 기억이~ ^^

  10. [버섯돌이] 2010.05.05 12:1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주전자 라면! 저거 정말 맛있는데!!!! ㅠ_ㅠ

  11. 나무꾼 2010.06.05 00:3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저기 근데 주전자에 라면 끓여드시면 나중에 설겆이 하기 힘드실텐데요 :)

    라면국물이 생각보다 기름기가 많아서 주둥이 부분에 묻은 국물 닦아 내는게 정말 힘들었던 기억이 있답니다 ㅎㅎ;

    • 백작마녀 2010.06.05 11:0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으흐흐.. 저도 그 걱정을 많이 했는데요...
      주전자 물따르는 입구가 망같은거 없이 그냥 뻥뚫려있고, 또 휘어지지 않고, 물넣는 입구도 아주 작은편이 아니라서
      생각보단 세척이 힘들지 않았어요
      주전자를 잘 만난 덕이랄까요 ^^;; 하하..

  12. 숭ㅇㅣ 2011.06.02 22:1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오랫만에...제목 봤더니...
    ㅎ ㅏ..갑자기......뜨끔!
    ㅎㅎㅎㅎㅎ